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이탈리아 강타했던 규모 6.2 지진, 피해액 5조원

기사 이미지

지난달 24일 이탈리아 중부를 강타했던 규모 6.2의 지진으로 3000여 명의 이재민이 발생하고 297명이 사망했다. [AP]


한 달 전 이탈리아 중부를 강타했던 지진 발생 한 달을 맞아 이탈리아 정부는 23일 기자회견을 열고 “지진으로 인한 피해액이 40억 유로(약 4조9500억원)에 이른다”고 밝혔다. 당시 지진은 규모 6.2였다.

지난달 24일 일어난 이 지진으로 이탈리아에서는 297명이 숨졌다. 특히 마을 절반 이상이 파괴된 아마트리체에서는 230여 명이 희생됐다. 현재 집계된 이재민은 3000여 명으로 이 가운데 2500명이 임시 천막에서 생활하고 있다.

이탈리아 정부는 지진 피해 이재민들을 위해 주택과 가게, 생활 편의 시설 등을 지어 제공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하지만 건설에는 수 개월이 소요될 예정이다.

규모 6.2의 지진이 난지 한 달이 흘렀지만 여진이 계속돼 주민들의 불안감이 가라앉지 않고 있다.

현재까지 여진이 1만 여 차례나 발생했으며, 지난 22일에도 규모 3.8의 비교적 강한 여진이 발생했다.

박혜민 기자 park.hyem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