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타이거 JK와 래퍼 도끼가 새 레이블을 만든다

기사 이미지

[ 사진 중앙일보 DB, 도끼 인스타그램 ]


레전드와 레전드가 만났다. 한국 힙합계 대부로 불리는 타이거 JK가 인기 래퍼 도끼와 손을 잡는다.

22일 가요계에 따르면 타이거 JK와 래퍼 도끼가 손잡고 레이블 '굿 라이프 크루'를 설립한다. 굿 라이프 크루는 힙합을 기반으로 한 블랙 뮤직 레이블로, 타이거 JK와 도끼가 전속 프로듀서로 참여한다. 또한 Mnet '쇼미더 머니5'에 출연해 관심을 끌었던 래퍼 슈퍼비, 면도, 주노플로도 함께 할 예정이다.

굿 라이프 크루의 첫 주자는 슈퍼비다. 슈퍼비는 23일 미니앨범 '더 라이프 이즈 82.05'를 발표한다.

타이거 JK는 과거 힙합 크루 무브먼트를 이끌며 처음으로 래퍼 도끼와 인연을 맺었다.

김하연 인턴기자 kim.hayeo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