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세계복권협회 건전화 표준인증 3단계 획득, 복권 선진화에 ‘앞장’

기사 이미지

건전화 표준인증서(RGF 3단계)

기획재정부 복권위원회와 복권통합수탁사업자 ㈜나눔로또(대표 양원돈)는 지난 21일 세계복권협회(WLA: World Lottery Association)로부터 건전화 표준인증(RGF, Responsible Gaming Framework) 3단계를 취득했다고 밝혔다.
 

국민참여형 캠페인, 건전화 교육 등 다양한 건전화 프로그램에 긍정적인 평가
체계화된 건전화 원칙 적용해 복권사업의 지속가능성과 사회적 책임 다해

세계복권협회(WLA)는 건전화 원칙 준수여부를 확인하고 세계복권협회 회원사로 승인하는 1단계에서부터 건전화 사업의 성과와 지속가능성 등을 평가해 순차적으로 최종 4단계까지 인증한다.
 
지난 2013년에 RGF 2단계 인증을 받았으며 이후 우수한 복권 건전화 활동과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실천해 온 성과를 인정받아 3단계 인증을 취득했다. 세계복권협회는 기획재정부 복권위원회와 나눔로또가 국민 참여형 캠페인, 복권사업자 임직원 및 판매점 교육, 해외 선진 복권 사업자가 수행하고 있는 건전화 정책 벤치마킹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복권의 건전화 문화를 적극적으로 전파한 점을 높게 평가했다.
 
특히, 세계복권협회가 제시한 건전화 10대 요소 원칙을 사업 전반에 걸쳐 충실히 수행했을 뿐만 아니라 복권 구매자에게 뮤지컬, 여행 등 다양한 문화 체험의 기회를 제공하는 ‘낙첨복권 문화나눔 이벤트’를 진행해 복권 과몰입을 예방하고, 대학생 홍보대사 ‘행복공감나누미’를 통해 복권이 가지는 나눔의 가치 및 건전문화를 보다 쉽고 재미있게 알렸다. 더불어 9년 넘게 운영해 온 행복공감봉사단이 복권기금으로 지원되고 있는 다양한 공익사업에 따뜻한 봉사활동을 이어가고 있다는 점 역시 긍정적인 평가를 받았다.
 
나눔로또 전략마케팅부문 이창현 부문장은 “국제협회로부터 복권사업의 건전성을 인증 받음으로써 국내 복권사업의 공신력을 제고할 수 있는 계기가 되었다”며 “앞으로 복권사업 전반에 체계화된 건전화 원칙을 적용해 사업의 지속가능성을 높이고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데 더욱 힘쓸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세계복권협회에서 규정하는 건전화 표준인증은 복권, 게임 산업의 사업 운영 건전성을 평가하는 유일한 국제 표준 인증제도로 인증 단계를 승격하기 위해서는 각 단계마다 주어진 과제를 수행하고 IAP(The Independent Assessment Panel)의 평가를 받아야한다. IAP는 독일, 캐나다, 홍콩, 브라질 등 기업의 사회적 책임 분야의 전문가로 구성된 평가위원단이다. 현재 세계복권협회의 건전화 표준인증 3단계 이상을 취득한 기관은 협회 산하 82개국 147개 회원사 중 59개사에 불과하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