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박보검VS조진웅"…tvN10 어워즈, 화려한 수상 후보 공개

기사 이미지

tvN이 개국 10주년을 기념해 일산 킨텍스에서 개최하는 tvN10 어워즈의 수상 후보를 공개했다. 

오는10월 9일 오후 6시 30분 레드카펫을 시작으로 화려한 막을 올릴 tvN10 어워즈는 공식 사이트를 통해 tvN10 드라마콘텐츠, tvN10 예능콘텐츠, tvN10 연기자, tvN10 예능인 부문과 tvN10 베스트 키스, tvN10 베스트 케미까지, 6개의 투표부문과 후보를 공개하고 시청자 투표에 들어갔다.
 
10년의 세월을 입증하듯, 수상 후보에는 다채로운 작품과 스타들의 이름이 올라 있어 이목을 끈다. 2006년 10월 tvN 개국부터 2016년 6월까지 tvN에서 방송된 프로그램과 출연자들 중 시청자들의 추천을 통해 선정된 후보들로, 오늘부터 9월 30일까지 객관식 시청자 투표를 거쳐 본식 후보에 반영된다.
 
tvN10 드라마콘텐츠 부문 후보로는 시청자들에게 가장 많은 지지를 얻은 '시그널'과 '응답하라' 시리즈, '미생'을 비롯해 '막돼먹은 영애씨', '나인', '로맨스가 필요해', '식샤를 합시다' 시리즈 등 오늘의 '믿고 보는 tvN 드라마'를 있게 한 35개의 작품이 꼽혔다.
 
시청자 투표가 시작된 8일(목) 13시 현재, '시그널', '응답하라 1988', '또오해영', '미생' 등의 작품이 상위 10위에 랭크되며 강력한 지지를 받고 있다.
 
tvN10 예능콘텐츠 부문에는 '롤러코스터', '티비엔젤스', '화성인 바이러스, '세얼간이' 등 시청자들의 추천을 받은 추억의 프로그램부터 '꽃보다'와 '삼시세끼' 시리즈, '더 지니어스', '문제적남자', '수요미식회' 등 tvN만의 참신한 색깔을 담아낸 최근 프로그램까지, 30개의 콘텐츠가 선정됐다.
 
TOP10 콘텐츠에는 '꽃보다 청춘', '삼시세끼 어촌편', '더지니어스', '롤러코스터' 등 대표 프로그램이 모두 이름을 올리며 인기를 과시하고 있다.
 
tvN10 연기자 부문에는 주옥같은 연기로 tvN 드라마를 이끈 50명의 배우들이, tvN10 예능인 부문에는 예능 프로그램에서 눈부신 활약으로 웃음을 선사한 45명의 별들이 후보에 올랐다.
 
tvN 드라마를 통해 남다른 매력을 뽐낸 배우들이 많았던 만큼 박빙의 대결이 예상되는 tvN10 연기자 부문 득표 상위권에는 라미란, 조진웅, 박보검, 에릭, 김혜수, 이제훈, 성동일, 서현진, 윤두준, 류준열이 랭크돼 있다. 
기사 이미지

특히, tvN 콘텐츠를 즐기는 애청자들에게 뜨거운 호응을 얻을 것으로 예상되는 tvN10 베스트 키스와 tvN10 베스트 케미 부문 투표 결과에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베스트 키스에는 '또 오해영'의 에릭-서현진, '응답하라 1988' 박보검-혜리, '고교처세왕' 서인국-이하나, '오나의 귀신님' 조정석-박보영 등 쟁쟁한 키스신이 후보로 올라 시청자들의 머릿 속에 핑크빛 장면을 소환할 전망. 베스트 케미 부문에서는 '미생'의 영업3팀, '응답하라 1988'의 쌍문동 태티서 라미란-이일화-김선영, '디어마이프렌즈'의 김혜자-나문희, '삼시세끼 어촌편'의 산체-벌이, '삼시세끼 정선편'의 이서진-나영석 등 꿀케미를 자랑한 환상의 커플들이 접전을 벌인다.
 
tvN10 어워즈는 9일 오후 6시 30분 레드카펫을 시작으로 7시 40분부터 본식을 진행하며, tvN과 O tvN, tvN ASIA 등 해외 각국에서 동시 생중계된다.
기사 이미지

박정선 기자 park.jungsun@joins.com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중앙일보 핫 클릭

PHOTO & VIDEO

shpping&life

뉴스레터 보기

김민석의 Mr. 밀리터리 군사안보연구소

군사안보연구소는 중앙일보의 군사안보분야 전문 연구기관입니다.
군사안보연구소는 2016년 10월 1일 중앙일보 홈페이지 조인스(https://news.joins.com)에 문을 연 ‘김민석의 Mr. 밀리터리’(https://news.joins.com/mm)를 운영하며 디지털 환경에 특화된 군사ㆍ안보ㆍ무기에 관한 콘텐트를 만들고 있습니다.

연구소 사람들
김민석 소장 : kimseok@joongang.co.kr (02-751-5511)
국방연구원 전력발전연구부ㆍ군비통제센터를 거쳐 1994년 중앙일보에 입사한 국내 첫 군사전문기자다. 국방부를 출입한 뒤 최장수 국방부 대변인(2010~2016년)으로 활동했다. 현재는 군사안보전문기자 겸 논설위원으로 한반도 군사와 안보문제를 깊게 파헤치는 글을 쓰고 있다.

박용한 연구위원 : park.yonghan@joongang.co.kr (02-751-5516)
‘북한의 급변사태와 안정화 전략’을 주제로 북한학 박사를 받았다. 국방연구원 안보전략연구센터ㆍ군사기획연구센터와 고려대학교 아세아문제연구소 북한연구센터에서 군사ㆍ안보ㆍ북한을 연구했다. 2016년부터는 중앙일보에서 군사ㆍ안보 분야 취재를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