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박지원 "조선일보는 사과하는데 청와대는 공작"

기사 이미지
박지원 국민의당 비상대책위원장은 31일 "청와대가 우병우 구하기 공작까지 한다"고 말했다.

박 비대위원장은 이날 오전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송희영 전 주필 의혹과 관련해 사과를 한 조선일보를 추켜세우고 청와대는 비판했다.

박 위원장은 "사표처리, 사과를 한 조선일보(는) 역시 현명한 선택을 했다"면서 "오직 청와대만 우병우 구하기에 공작까지 한다"고 밝혔다.

이어 "우병우 기준으로 인사검증을 했으니 국회 인사청문회에서 국민을 분노케 한다"고 덧붙였다.
기사 이미지

▶관련기사
① 조선일보 "개인 일탈···비리 보도 연관 말라"
② 노회찬 "송희영 로비의혹, 잘 짜인 각본" 의혹 제기


앞서 조선일보는 이날 신문 1면에 "조선일보를 대표하는 언론인의 일탈 행위로 독자 여러분께 실망감을 안겨 드린 데 대해 진심으로 사과드린다"는 입장을 밝혔다.
 
김승현 기자 shyu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