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1000달러 봉투 주신 분 찾습니다" 채인석 화성시장, 페북에 공개

기사 이미지

채인석 경기 화성시장이 29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인천공항 출국장에서 자신에게 미화 1000달러(112만원)가 든 봉투를 건넨 사람을 찾는다는 글을 올렸다.

채 시장은 "사람을 찾습니다"라며 "지난 11일 오전 인천공항 출국장에서 제게 간단한 봉투를 건넨 사람을 찾고 있다"고 말했다.

채 시장은 "별거 아니니 시간 날 때 읽어 보라고 해서 민원 서류인 줄 알았다. 21일 연수를 끝내고 귀국 후 짐 정리하며 봉투를 확인 한 결과 1000달러가 들어 있었다"고 적었다.

이어 "봉투를 주신 분이 도저히 생각이 나질 않는다"며 "규정대로 우리 시 감사담당기관실에 맡겨 놓겠다. 기간 내 찾아가지 않으면 규정대로 처리하겠다. 마음만 감사히 받겠다"고 덧붙였다.

채 시장은 내년 3월 국내 최대 규모 유소년 야구장인 '화성 드림파크' 준공을 앞두고 '2016 리틀리그 인터미디어트 월드시리즈'가 열린 미국 펜실베이니아주 야구장 등을 둘러보기 위해 지난 11일 연수를 떠났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