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폭염 지나간 구름 사이 파란하늘

기사 이미지

잠실 올림픽대교 남단에서 바라본 강북지역

8월의 마지막 일요일은 선선했다. 28일 서울 동작·반포대교와 남산 위 하늘은 구름사이로 파란빛깔을 더하고 있었다. 이날은 전국 낮 최고기온이 21~28도 사이에 머물며 초가을 날씨를 보였다.

기상청은 이날 중부지방은 중국 북동지방에 위치한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면서 구름이 많겠고, 남부지방은 남해상에 위치한 기압골의 영향을 받다가 점차 벗어나면서 흐리고 비(강수확률 60~90%)가 내리겠다고 예보했다.

글 한영혜 기자, 사진 신인섭 기자
기사 이미지

잠실 롯데 월드 타워

기사 이미지

잠실대교 남단에서 본 강북지역

기사 이미지

반포대교 남단에서 본 강북지역

기사 이미지

잠실대교 남단에서 본 강북지역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반포대교 남단에서 본 강북지역

기사 이미지

남산에서 본 잠실 롯데 월드 타워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