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큰 일교차에 전국 곳곳 비…가을로 한걸음 더

기사 이미지

[중앙포토]


8월 마지막 일요일인 28일 대부분 지역의 최저기온이 20도 아래로 떨어져 선선한 날씨를 보이겠다. 전국 곳곳이 흐리고 한때 비가 내리면서 기온이 더 떨어질 전망이다.

기상청은 27일 “내일 중부지방은 구름이 많겠으나 충청 남부와 남부 지방, 제주도는 흐리고 비가 오겠다”며 “경상도를 제외한 지역에 내리던 비는 오후에 점차 그치겠다”고 전망했다.

서울ㆍ경기를 비롯한 수도권과 충청 지역에는 오전과 낮 사이에 산발적인 비가 내릴 것으로 보인다. 동풍의 영향으로 강원 영동 지역은 흐리고 비가 내리겠다. 강수확률은 80~90%다.

오후부터는 동해안부터 바람이 거세지면서 밤에는 강원 영동과 경상 해안을 중심으로 바람이 많이 불 것으로 예상된다.

내일 아침 최저기온은 14~21도로 오늘보다 조금 높겠지만, 최고기온은 21~28도로 다소 낮겠다.

기상청은 “강풍 피해가 없도록 시설물과 농작물 관리에 각별히 유의해 달라”며 “일교차가 커지는 만큼 건강에 유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바다의 물결은 남해 먼바다와 제주도 전 해상에서 2∼4m로 매우 높게 일고, 동해 전 해상에서는 1∼3m로 일다가 1.5∼5m로 매우 높아지겠다. 그 밖의 해상에서는 0.5∼3m로 일 것으로 예보됐다.

다음은 28일 지역별 날씨 예보.
-서울ㆍ경기: 15~27도, 최고강수확률 20%
-서해5도: 18~25도, 최고강수확률 10%
-강원영서: 14~26도, 최고강수확률 70%
-강원영동: 13~22도, 최고강수확률 90%
-충청북도: 16~25도, 최고강수확률 60%
-충청남도: 17~26도, 최고강수확률 60%
-경상북도: 15~23도, 최고강수확률 90%
-경상남도: 17~24도, 최고강수확률 70%
-울릉ㆍ독도: 20~23도, 최고강수확률 90%
-전라북도: 16~24도, 최고강수확률 80%
-전라남도: 18~27도, 최고강수확률 80%
-제주도: 22~27도, 최고강수확률 80%

김영민 기자 bradkim@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