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폭염·열대야 없는 주말 휴일…남부는 비

기사 이미지
27일과 28일은 모처럼 전국적으로 폭염과 열대야가 없는 주말과 휴일이 될 전망이다. 중부지방은 대체로 맑겠지만 남부지방은 비가 오는 곳도 있겠다.

기상청은 "주말인 27일 중부지방은 중국 북동지방에 위치한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면서 구름이 많겠다"고 26일 예보했다. 남해상에 위치한 약한 기압골의 영향을 점차 받아 남부지방과 제주도는 구름 많다가 점차 흐려져 밤부터 비가 올 것으로 내다봤다. 전남과 경남에는 27일 새벽 한때 비가 조금 오는 곳이 있겠다. 동풍의 영향을 받는 강원 영동에서도 점차 흐려져 밤부터 비가 오겠다.

휴일인 28일 중부지방은 구름 많겠고, 남부지방과 제주도는 흐리고 비가 오다가 오후에 대부분 그칠 전망이다. 강원 영동은 28일에도 흐리고 비가 오겠다.

한편 풍랑특보가 발표된 동해 전 해상과 남해동부 먼바다에서는 28일까지 매우 강한 바람과 함께 물결이 매우 높게 일겠다. 기상청 관계자는 "남해 상에서도 바람이 점차 강하게 불고, 물결이 높아져 풍랑특보가 발표될 가능성이 있다"며 " 항해나 조업하는 선박은 유의하고, 앞으로 발표되는 기상정보를 참고하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또 27일까지 동해안에는 너울에 의해 높은 파도가 방파제나 해안도로를 넘을 가능성이 있다고 덧붙였다.

강찬수 기자 kang.chansu@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