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자기야' 일라이, 아들·아내에 진심어린 애정표현 "사랑해, 몇 일만 기다려"

기사 이미지

[사진 인스타그램]

유키스 멤버 일라이가 <자기야>에 출연한 가운데 아내를 향한 사랑 고백으로 시청자들의 눈길을 끌고 있다.

일라이는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2주 뒤 일본 투어가 끝나고 마침내 가족과 함께 할 수 있는 5일을 얻었다”며 “잠못든 아내를 위해 마이클과 특별한 시간을 보냈다. 아이돌과 결혼한 것도 쉽지 않았을텐데 나에게 얼마나 힘든지 매일 밤 얼마나 고단했을지 다시 한 번 느꼈다”고 아내를 향한 애정을 보였다.

이어 그는 “어쨌든 강한 모습의 아내에게 감사한 마음을 표현하고 싶었다”며 “사랑해. 자기야. 몇 일만 기다려”라고 말했다.

이를 본 누리꾼은 “나이는 어리지만 책임감있고 멋진남자네요 (yell****)” “당당하게 활동하는 게 보기 좋더라 (agsu****)” “일라이 아들 너무 귀엽다. 쌔근쌔근”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일라이는 25일 방송된 SBS <자기야-백년손님>에 출연해 11살 연상의 아내와 만남부터 결혼 그리고 출산까지 솔직하게 털어놨다.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인스타그램]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