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아프간 아메리칸대 무장괴한 공격, 1명 숨지고 20여 명 부상

기사 이미지

아프가니스탄 수도 카불의 아메리칸 대학이 무장괴한들로부터 공격을 받는 가운데 아프간 치안 병력이 대응을 위해 달려가고 있다. 마크 잉글리시 아메리칸 대학 총장은 피해 상황을 파악 중이라고 밝혔다. [AP=뉴시스]



아프가니스탄 수도 카불의 아메리칸 대학 캠퍼스가 24일(현지시간) 무장괴한들의 공격을 받았다. 현지언론에 따르면 지금까지 경비원 1명이 숨졌고 학생 등 20여 명이 부상을 입었다.

마침 그 곳에는 마수드 호사이니 AP 통신 기자가 있었다. 그는 이 학교 학생이기도 하다. 호사이니는 “교실에 학생 15명과 함께 있었는데 캠퍼스 내 남쪽에서 폭발음이 울렸다”며 “교실 밖을 보니 옷을 정상적으로 차려입은 사람이 서 있었는데 곧바로 나를 향해 총을 쏴 교실 유리창이 깨졌다”고 말했다. 그는 “총격에 이어 최소 2발의 수류탄이 교실로 날아들어서 급우 몇 명이 다쳤다”고 말했다.
 


마크 잉글리시 아메리칸 대학 총장은 AP 통신에 이날 오후 7시(한국시간 오후 11시30분) 대학이 공격받기 시작했으며 현재 치안 병력들이 대학 캠퍼스에 도착했고 피해 상황을 파악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밝혔다.

뉴욕타임스에 따르면 대학 바깥에서 자동차 폭탄테러가 발생한 직후 학내에서도 총성이 들렸다.

미국의 엘리자베스 트뤼도 국무부 대변인은 "이번 총격은 아프간의 미래에 대한 공격"이라고 비판했다.

아메리칸 대학에서는 2주 전에도 대학 직원 두 명이 신원 미상의 무장괴한들에게 납치되는 사건이 있었다. 이들의 행방은 지금까지도 알려지지 않고 있다.

아메리칸 대학은 지난 2006년 아프간 학생들에게 미국식 교육을 제공하기 위해 설립됐다. 현재 1700명 이상의 학생들이 재학 중이다.

김경희 기자 amator@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