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맛있는 도전] 강남 인기 델리펍의 ‘그릭슈바인 햄’ 추석선물세트로 만나요

기사 이미지

그릭슈바인은 메쯔거라이 매장의 프리미엄 햄을 집에서도 즐길 수 있게 프리미엄 추석 선물세트를 출시했다. 프리미엄 캔햄의 용량·구성을 다양화하고 호주산 100% 카놀라유 등을 더한 복합 선물세트 등 7종을 선보이고 있다. 사진은 캔햄 200g 6개와 카놀라유 500ml 2개로 구성된 복합 2호. [사진 삼립식품]

정통 독일식 소시지와 학센을 맛볼 수 있는 메쯔거라이(Metzgerei) ‘그릭슈바인’의 프리미엄 햄을 추석선물세트로 만날 수 있게 됐다. 그릭슈바인은 메쯔거라이 매장의 프리미엄 햄을 집에서도 손쉽게 만나볼 수 있도록 독일 쉐퍼(Schafer)와 기술제휴 계약을 체결하고 프리미엄 추석선물세트를 출시했다.

삼립식품 그릭슈바인

그릭슈바인은 메쯔거라이(다양한 육가공 제품을 판매하는 독일식 식료품점) 콘셉트를 차용해 독일의 BBQ요리와 다양한 그릴요리, 브런치는 물론 가펠 쾰시·에딩거·슈나이더·마이셀 같은 독일 수제 맥주를 함께 제공하는 델리펍이다. 아울러 프리미엄 육가공 제품을 집에서도 즐길 수 있도록 수제 소시지와 콜드컷을 판매하는 델리 코너를 마련해놓고 소량 포장 판매하고 있다. 최근 강남·여의도·판교 등 ‘핫’하다고 소문난 지역에서 눈길을 끌고 있다. 이곳의 대표 메뉴는 돼지 앞다리를 맥주에 삶아 오븐에 드라이한 후 고온에서 튀겨낸 ‘슈바이네 학센’이다. 겉은 바삭하고 속은 부드러운 것이 특징이다.

가공 수제 소시지, 콜드컷 등 출시
독일 쉐퍼사와 기술제휴로 탄생
카놀라유 등 더한 선물세트 다양


그릭슈바인 추석선물세트는 프리미엄 캔햄의 용량과 구성을 다양화하고 명절에 유용한 호주산 100% 카놀라유 등을 더한 복합 선물세트 등 총 7종으로 선보였다. ▶캔햄 200g 6개와 340g 3개가 들어있는 1호(4만4000원) ▶200g 9개가 들어있는 2호(3만4800원) ▶200g 6개와 카놀라유 500ml 3개가 들어있는 복합 1호(3만3000원) ▶200g 6개와 카놀라유 500ml 2개가 들어있는 복합 2호(2만9800원) ▶200g 3개와 카놀라유 500ml 2개가 들어있는 복합 3호(1만9800원)에 가성비가 좋은 특판 선물세트인 ▶캔햄 200g 6개와 340g 6개가 들어있는 특1호(6만2800원) ▶캔햄 200g 8개가 들어있는 특2호(3만800원) 2종이 추가됐다. 그릭슈바인의 프리미엄 캔햄은 적당한 기름기를 머금은 앞다리살과 쫄깃한 뒷다리살을 최적의 비율로 혼합해 쫀득한 식감과 풍부한 육즙을 느낄 수 있는 게 특징이다.

그릭슈바인과 기술제휴를 체결한 쉐퍼는 독일에서 130년 동안 4대째 이어져 오고 있는 전문 육가공 기업으로 최고의 햄·소시지·요리를 제공하는 메쯔거라이다.

삼립식품 선물세트 담당자는 “그릭슈바인은 삼립식품의 육가공 전문 자회사이자 프리미엄 육가공 브랜드로 파리바게뜨·던킨도너츠·쉐이크쉑 등에 원료를 납품하며 품질을 인정받았다”고 전했다.

그릭슈바인 선물세트는 SPC스퀘어강남점과 양재역·서울역·여의도·판교에 있는 메쯔거라이 매장, 삼립식품 직영 온라인몰 ‘브래드몰( breadmall.co.kr)’에서 구매할 수 있다. 주요 할인점과 전국의 수퍼마켓에서도 판매된다. 문의는 02-2276-5059.

김승수 객원기자 kim.seungsoo@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