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2016 리우패럴림픽 대한민국 선수단 23일 출국

대한민국 장애인 국가대표선수단이 2016 리우패럴림픽에 참가하기 위해 23일 전지훈련 장소 미국 애틀란타로 향한다.

이날 오전 9시 20분에 출국하는 선수는 본진 7개 종목 80명이다. 이들은 시차 적응과 컨디션 조절을 위해 미국 애틀랜타에서 8일간의 전지훈련을 마친 후 31일리우에 입성한다. 2진은 30일에 출국해 리우에서 본진과 합류한다.

출국 3시간 전인 오전 6시 30분에는 선수단을 위한 환송 행사도 열린다. 환송 행사에는 문화체육관광부(장관 김종덕) 김영수 체육협력관과 대한장애인체육회 김성일 회장, 정재준 선수단장을 비롯한 장애인 국가대표선수단과 가족 등 150여 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리우패럴림픽은 다음달 7일부터 18일까지 12일간 진행된다. 우리나라는 11개 종목에 139명(선수 81명, 임원 58명)이 참가한다. 대한민국 선수단은 이번 대회에서 금메달 10개 이상 획득, 종합순위 12위권 내 진입을 목표로 하고 있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