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오늘의 JTBC] 보형과 승희, 팀 이뤄 새 ‘군통령’ 자리 노려

기사 이미지
23일 오후 10시 50분 방송하는 JTBC ‘걸스피릿’은 군 장병을 위한 스페셜 무대로 꾸며진다. 이번 공연은 강원도 원주에 있는 공군 제8전투비행단 소속 장병 400여 명과 함께 한다. 지난주 방송에서 정해진 파트너와 짝을 이뤄 선보이는 팀 미션이다. 장병들은 이번 스페셜 공연의 ‘리스너’가 되어 최고의 무대를 꾸민 출연자에게 투표한다.

스피카의 보형과 CLC 승희는 라디의 ‘엄마’를 선곡했다. CLC 승희는 일본 스케줄 때문에 연습할 시간이 부족하자 SNS를 동원해 편곡과 무대구성을 조율할 정도로 열의를 보였다. 승희는 “보형 선배님과 팀이 되어 굉장히 의지가 됐다. 스피카 팬 카페까지 가입했다”며 파트너에 대한 깊은 애정을 표현했다.

한편 걸그룹 보컬 12명은 다양한 합동무대를 선보인다. ‘군대 여신’으로 활동 중인 소나무 민재와 라붐의 소연, 애교 최강자와 섹시 디바의 만남인 러블리즈 케이와 베스티 유지 등 각양각색의 유닛이 출격해 새로운 군통령 자리를 놓고 경합을 벌인다.

민경원 기자 storym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