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팔뚝만한 '괴물 금붕어' 생태계 위협

앞으로 금붕어를 함부로 방생하면 '생태교란의 주범'이 될 수도 있을 듯하다.

몸 길이가 40㎝에 달하는 '괴물 금붕어'가 영국의 생태계를 위협하고 있다는 보도가 화제다.

영국 일간 메트로는 호주 머독대학교와 제임스쿡대학교 공동 연구진이 괴물 금붕어 2000여 마리를 찾아냈다고 전했다.

이 금붕어는 몸 길이 평균 40㎝, 무게는 2㎏이나 나간다. 붕어로선 월척 중에서도 월척이다.

어항 속에 살던 작고 귀여운 금붕어가 어쩌다 이렇게 괴물이 된 것일까?

연구진은 "잡식성인 금붕어가 넓은 강에서 눈에 보이는 것들을 죄다 먹어치우며 덩치를 키운 것 같다"고 설명했다.

괴물 금붕어들은 민물고기들의 주요 먹이인 조류는 물론 다른 물고기의 알까지 먹어 치워 생태계를 파괴하고 있다고 연구진은 우려했다.

괴물 금붕어는 세계 곳곳에서 낚시꾼들에 의해 발견되고 있다.

프랑스에서는 무게 13㎏에 달하는 비단잉어인 '자이언트 금붕어'가 잡히기도 했다.

연구진은 "끝까지 못 키울 거라면 애초에 키우지 말아야 한다"고 지적했다.

▶[영상] 미국에서 낚시에 걸린 괴물금붕어
 
 
유길용 기자 yu.gilyong@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