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삼성전자 주가 장중 169만원 돌파

삼성전자가 22일 장중 최고가를 경신했다. 오전 9시 5분 현재 코스피 시장에서 전거래일보다 1만6000원(0.96%)오른 169만1000원에 거래되고 있다. 170만원 돌파를 목전에 두고 있다. 이날 주가는 전 거래일인 19일 기록한 사상 최고가(167만5000원)를 뛰어넘었다.

전문가들은 당분간 갤럭시노트7 출시 효과가 이어질 것으로 전망한다. 임돌이 신영증권 연구원은 이날 삼성전자의 목표주가를 170만원에서 197만원으로 상향 조정한다고 밝혔다.

임 연구원은 “삼성전자가 스마트폰, 반도체, 플렉서블 OLED 사업에서 경쟁사 대비 압도적인 기술 격차를 유지하고 있다”고 분석했다. 또 “이재용 부회장이 이끈 2014년 5월 이후 5차례에 걸쳐 자사주를 매입하고 배당액을 높여왔다”면서 이 두 가지를 주가 상승의 원동력으로 꼽았다.

22일 코스피는 내림세로 출발했다. 9시5분 현재 전거래일보다 5.26포인트 하락한 2050.96포인트를 기록 중이다.

심새롬 기자 saerom@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