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런닝맨’ 김세정, “얘 힘 장난아니다” 하재숙도 놀라게 한 괴력

기사 이미지

[사진 SBS 화면 캡쳐]

'런닝맨' 김세정이 숨겨져있던 반전 괴력을 선보였다.
 
21일 오후 방송된 SBS '런닝맨'에서는 런닝우먼 특집으로 꾸며져 구구단 김세정, 러블리즈 미주, 하재숙, 안문숙, 노사연이 게스트로 등장했다. 이들은 '런닝맨'의 홍일점인 배우 송지효와 함께 '런닝우먼'으로서 남성 출연진과 짝을 이뤄 추격전을 진행했다.
 
이날 마지막 미션으로 이름표 뜯기가 진행됐고 김세정의 하재숙의 타깃이 됐다.
 
김세정은 기습공격으로 이름표를 뜯길 위기에 직면했다.
 
하지만 남다른 순발력으로 하재숙의 손길을 피한 김세정은 초인적인 괴력으로 공격을 막기도 했다. 하재숙은 "얘 힘 장난 아니다"고 깜짝 놀라며 김세정의 의외의 괴력에 당황하는 모습을 보였다.
 
그러나 결국 레이스 후반 하재숙과 안문숙, 송지효의 연합공격에 이름표를 내줬다.
 
한편, SBS 예능 프로그램 ‘런닝맨’은 매주 일요일 오후 6시 30분에 방송된다.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SBS 화면 캡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