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朴대통령, 청와대 벙커서 을지 NSC 주재

청와대가 22일 오전 한미연합군사훈련인 을지프리덤가디언(UFG) 관련 ‘을지 국가안전보장회의(NSC)’를 개최했다.

정연국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오전 춘추관에서 기자들과 만나 “오전 9시에 2016 을지안전보장회의(NSC)를 개최했다”며 “10시부터는 제1회 을지국무회의 및 제37회 국무회의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날부터 25일까지 나흘 동안 진행되는 을지연습은 국가 비상사태 대처를 위해 정부 차원의 종합적인 비상 대비 업무를 수행하는 훈련으로 1968년 북한의 청와대 기습사건 이후 매년 열리고 있다.

올해 을지연습에 대해 정 대변인은 “북한의 지속적인 미사일 도발과 5차 핵실험 가능성 시사 등 엄중한 안보위기 상황에서 진행되는 만큼 민ㆍ관ㆍ군이 통합위기 대응 역량을 강화하고 보다 철저한 안보 대비 태세를 확립하기 위한 계기가 될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김영민 기자 bradkim@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