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사진] 박인비 ‘커리어 골든 슬램’…116년 만의 금메달에 키스

기사 이미지
박인비가 116년 만에 정식종목으로 복귀한 올림픽 여자 골프에서 금메달을 땄다. 4대 메이저 대회 우승에 이어 올림픽까지 석권하면서 ‘커리어 골든 슬램’을 달성했다. 챔피언 퍼팅을 성공한 뒤 두 팔을 치켜들고 기뻐하는 박인비. [리우=올림픽사진공동취재단]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