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서울 36.6도 불볕더위… "더위 미치겠슈"

 


21일 서울 낮 최고기온이 36.6도까지 올라 올 여름 최고기온을 기록했다.

기상청은 이날 서울 기온이 오후 3시45분 기준으로 36.6도를 기록했다고 밝혔다.올 여름 서울 최고기온은 지난 11일과 21일의 36.4도였다. 기상청은 기온이 올여름 최고기온을 기록한 것은 서울지역이 북태평양 고기압의 영향에 들어 있고, 열섬현상이 작용한 결과라고 설명했다. 열섬현상은 일반적인 다른 지역보다 도심지의 온도가 높게 나타나는 현상을 말한다.

기상청은 서울의 이날 최고기록 경신에 대해 아스팔트나 인공구조물이 열을 흡수ㆍ방출하는 열섬현상과 실외기 사용 등이 이유라고 분석했다.

이날 경북 의성의 낮 기온도 36.6도를 기록해 서울과 함께 가장 높았다. 전국 대부분의 지역도 35도를 넘어 수원은 36.5도, 광주 35.9도, 충주 35.4도였다.

기상청에 따르면 다음주(22일~28일)후반 서울은 평년 기온을 회복하지만 여전히 낮 최고기온이 30도를 넘는 무더위가 주말까지 이어질 전망이다.

조문규 기자,영상 김우진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