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문체부 조윤선·농식품 김재수·환경부 조경규

기사 이미지

왼쪽부터 조윤선, 김재수, 조경규.

박근혜 대통령은 16일 신임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에 조윤선 전 여성가족부 장관을 지명했다. 또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엔 김재수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사장을, 환경부 장관엔 조경규 국무조정실 2차장을 각각 발탁했다.

박 대통령, 3개 부처 개각

김성우 청와대 홍보수석은 “조윤선 장관 후보자는 문화예술 분야에 대한 조예가 깊고 국회의원과 장관, 대통령 정무수석비서관 등을 역임해 대통령의 국정 철학을 잘 이해한다”며 “문화예술을 진흥하고 관광·스포츠 등 문화기반 산업을 발전시킬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박 대통령은 또 국무조정실 2차장에 노형욱 기획재정부 재정관리관, 산업통상자원부 1차관에 정만기 청와대 산업통상자원 비서관, 국민권익위원회 부위원장에 박경호 법무법인 광장 변호사, 농촌진흥청장에 정황근 청와대 농축산식품비서관 등 4개 부처의 차관급 인사를 임명했다.

청와대 관계자는 “최근 새누리당 대표 선출에 이어 이번 개각으로 박 대통령 임기 후반부를 함께할 여권의 인적 개편이 사실상 마무리된 셈”이라며 “우병우 청와대 민정수석이 야당의 사퇴 압력을 받고 있지만 의혹만으로 교체할 수는 없다”고 말했다.

김정하 기자 wormhole@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