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사진] 리우 도착한 손연재

기사 이미지
한국 리듬체조 사상 첫 올림픽 메달을 노리는 손연재(22·연세대)가 16일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에 입성했다. 지난달 말부터 상파울루에서 러시아 대표팀과 함께 현지 적응 훈련을 한 손연재는 올림픽 선수촌에 여장을 풀고 대회 준비에 들어갔다. 손연재는 “열심히 준비했다. 실수 없이 깨끗한 연기를 펼치겠다”고 말했다. 손연재는 19~20일 경기에 나선다.  [리우=올림픽사진공동취재단]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