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오늘의 데이터 뉴스] 올해 외국인 가장 많이 산 주식은 아모레

기사 이미지
올 들어 외국인 투자자가 가장 많이 순매수한 주식 종목은 아모레퍼시픽으로 나타났다.

1조 규모…주가는 4.7% 하락
코스닥에선 휴젤이 순매수 1위

16일 한국거래소(KRX)에 따르면 지난해 연말부터 이달 10일까지 외국인이 코스피 시장에서 아모레퍼시픽을 9516억원 순매수한 것으로 집계됐다. 그러나 다른 투자 주체의 매도로 인해 이 종목 주가는 4.7% 떨어졌다. SK하이닉스(7632억원), 고려아연(7238억원), 한국항공우주(6690억원), 네이버(6059억원)가 뒤를 이어 외국인의 사랑을 받았다. 코스닥시장에서는 휴젤(2022억원)을 가장 많이 샀다.

10일 현재 코스피·코스닥 시장에서 외국인이 보유한 주식 총액은 464조원으로 전체 시총의 30%를 차지했다.

외국인의 보유 비중이 가장 큰 업종은 전기전자(49%)였고, 지난해 연말보다 비중이 커진 업종은 의료정밀(4.5%포인트 증가)로 나타났다. 외국인은 화학(2조3744억원), 서비스(2조2968억원), 철강금속(1조4869억원) 업종에서 주식을 사모았다. 반면 금융(3663억원), 유통(1304억원), 의약품(964억원) 업종의 주식을 팔았다.

강병철 기자 bonger@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