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해투3' 써니·솔지·세정 물총 댄스방 오픈…폭소행 열차 탑승하세요

기사 이미지

[사진 해피투게더 제공]

'물에 빠진 생쥐'가 된 써니-솔지-세정의 모습이 눈길을 끌었다.

'해피하우스' 입주와 함께 매회 핵꿀잼을 이어가고 있는 KBS 2TV ′해피투게더3′(이하 '해투')의 11일 방송은 '끝까지 살아남아라 : 예능행' 특집으로 꾸며진다. 이날 방송에서는 소녀시대 써니부터 시작해 exid 솔지, 멜로디데이 차희, 라붐 솔빈, 여자친구 예린, 구구단 세정에 이르기까지 걸그룹 대표선수들이 총출동해 시청자들을 폭소케 할 예정이다.

공개된 스틸 속에는 소녀시대 써니와 exid 솔지, 그리고 구구단 세정이 물에 흠뻑 젖은 모습이 담겨있어 이목을 집중시킨다. 솔지는 마치 영혼이 빠져나간 듯 어안이 벙벙한 표정을 짓고 있어 웃음을 자아낸다. 이어 써니는 다급하게 물에 젖은 머리카락을 정돈하며 걸그룹 비주얼 사수에 열을 올리고 있다. 한편 앞머리를 잃어버린 세정은 해탈의 경지에 이른 듯, 마냥 웃음만 터뜨리고 있어 폭소를 유발한다. 이에 이들이 어째서 물벼락을 맞은 것인지 궁금증을 유발한다.

이날 녹화에서는 특별한 이벤트가 펼쳐졌다. 바로 '해투'의 간판코너였던 '웃지마 사우나'에 '쟁반노래방'을 접목시켜, 댄스 영상을 본 뒤 열 번의 시도 안에 완벽하게 재현하고 실패할 경우 물총 폭격을 받는 '물총 댄스방'을 열었다는 후문.

제작진은 걸그룹 대표선수들이 모인 만큼 걸그룹 댄스의 바이블이라고 할 수 있는 소녀시대의 GEE를 선곡했고, 너무도 익숙한 안무에 써니는 화색을 띄었다. 그러나 영상 중간중간 장치된 트릭동작들에 써니는 "너무하다. 동작들을 교묘하게 바꿔놨다"며 울분을 터뜨렸다는 후문. 이에 화끈한 물줄기와 함께 시원스러운 웃음을 선사할 더위타파 특별 이벤트 '물총 댄스방'에 기대감이 고조되고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해피투게더 제공]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