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브레인팩토리, ‘제21회 경희대학교 전국학생미술 실기대회’에서 금상·은상 수상

기사 이미지
브레인팩토리는 최근 경희대 서울캠퍼스에서 개최된 ‘제21회 경희대학교 전국학생미술 실기대회’에서 본원 학생들이 금상·은상 등을 수상했다고 11일 밝혔다.
 
참가 학생 8명 중 2명이 기초 조형디자인 부문에서 최고상인 금상, 은상을 수상했고, 입선 등 4개 상도 받는 성과를 거뒀다.
 
이는 지난 1회 인하대 실기대회서 4개 부문 수상에 이은 연속 수상이다.
 
브레인팩토리는 학생 개개인의 독창적인 생각을 끌어내기 위해 다양한 인문학 도서를 읽고 책 내용과 관련한 시사 이슈에 대해 열띤 토론을 벌이며, 이를 창의적 발상과 글쓰기로 연결하는 수업 방식을 고수하고 있다.
 
특히 독창적인 실기 수업으로 디자이너로서 세상을 보는 눈과 세상과 소통하는 잠재적 힘을 길러주고 있다. 수업 주제는 기출문제와 조형의 원리를 기반으로 선정하며, 특히 학생 개개인마다 실물을 직접 대하면서 수업을 하는 것이 특징이다.
 
브레인팩토리 손종원 원장은 “요즘 입시 트렌드에 맞춰 실물을 두고 촉각형 수업을 진행하고 있다”며 “대형학원들은 인원이 많다 보니 프린트 등으로 수업을 하지만 본원의 경우 한 사람당 사물 하나씩 두고 직접 만지고 느끼면서 입체적, 다각적으로 관찰하고 수업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최상위권 미술대학들이 공통으로 분석력을 요구하고 있는데 이는 여러 소재에서 ‘조형적 교차점’을 끄집어내라 요구하는 대학 측의 의도가 내재해 있다”며 “결국 학생들은 인문학적 지식과 소양이 풍성해야만 문제를 해결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