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숙녀팀 막내 오유진, 서봉수 10연승 막아

기사 이미지

지지옥션배 신사?숙녀 대항전에서 서봉수 9단의 연승 행진을 저지한 오유진 3단. [사진 한국기원]

오유진(18) 3단이 서봉수 9단의 지지옥션배 10연승을 저지했다.

9일 서울 마장로 한국기원에서 열린 ‘제10기 지지옥션배 신사 대 숙녀 연승대항전’ 제10국에서 오유진 3단이 서봉수 9단에게 187수 만에 흑 불계승하며 숙녀팀에 첫 승을 선사했다. 대국이 끝나고 오유진 3단은 “부담이 많았지만 초반 서봉수 사범님이 큰 착각을 해서 계속 우세를 유지할 수 있었다. 다시 시작한다는 마음으로 남은 경기에서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로써 서봉수 9단의 연승 행진은 마무리됐다. 신사·숙녀팀 각각 12명의 선수가 출전해 패배할 때까지 대결하는 이 대회에서 서 9단은 신사팀의 첫 번째 주자로 나섰다. 서 9단은 조연우 초단을 시작으로 박태희 초단, 김은선 4단, 오정아 2단, 송혜령 초단, 김혜민 7단, 박지은 9단, 김나현 2단, 김윤영 4단을 내리 물리치며 대회 최다 연승인 9연승을 거뒀다. 이전까지 이 대회 최다 연승 기록은 조훈현 9단과 최정 6단이 거뒀던 8연승이었다.

위기의 숙녀팀을 구원한 오유진 3단은 15일 김수장 9단을 상대로 2연승에 도전한다. 현재 남은 선수는 숙녀팀 3명, 신사팀 11명이다.

정아람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