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이 글은 곧 성지가 된다"…설현 열애 예언글 화제

기사 이미지

인터넷 커뮤니티 캡처

걸그룹 AOA의 설현(21)이 그룹 블락비의 지코(24ㆍ본명 우지호)와의 열애 사실을 인정한 가운데 이를 예견한 네티즌의 글이 화제다.

지난 1월 페이스북 인기 페이지에 뜬 ‘설현 지코랑 연애, 이 글은 곧 성지가 된다’는 글이 인터넷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빠르게 퍼지며 큰 파장을 일으켰다. 이 글을 두고 네티즌들이 갑론을박을 벌이며 당시 5000개가 넘는 댓글이 달리기도 했다.
그러나 이 글을 누가 작성했는지와 진위 여부는 확인되지 않았다. 현재 이 글은 삭제됐다.

또 이 글에 앞서 인터넷 유명 커뮤니티에 올라온 글도 설현의 열애설에 다시 주목받고 있다.
기사 이미지

인터넷 커뮤니티 캡처
 

지난해 12월 23일 한 네티즌은 야구 관련 M커뮤니티에 ‘어젯밤 꿈에 지코랑 설현이 나왔다’는 글을 올렸다. 꿈 속에 설현과 지코가 사귀는 모습을 봤다는 내용이다. 설현 열애설과 함께 ‘성지글’로 알려지면서 현재 이 글에는 ‘성지순례 왔다’ ‘로또 당첨되게 해달라’는 등의 댓글이 줄을 잇고 있다.
 
▶ 관련기사
① 설현·지코 “서로 의지하며 호감”…열애 인정
② 설현·지코 日 공항서 서로 ‘모른 척’…해외팬 SNS로 공개


한편 설현의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는 10일 “힘든 시기에 서로 의지하면서 호감을 갖게 됐고 서로 편안하게 지내는 가요계 선후배 사이”라며 “앞으로 따뜻하게 바라봐 주시면 감사하겠다”고 교제 사실을 인정했다.

김백기 기자 key@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