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설현-지코 양 측, "호감 갖게 된 편안한 선후배 사이" 공식 입장 밝혀

 
기사 이미지

[사진 중앙포토]

설현과 지코의 열애설이 터진 가운데 양 측 소속사가 공식 입장을 밝혀왔다.
 
지코의 소속사 KQ엔터테인먼트는 10일 OSEN에 “본인 확인 결과, 두 사람은 여러운 시기에 만나 현재 알아가고 있는 친한 선후배라는 입장을 전해 왔다"고 말했다.
 
설현의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 또한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힘든 시기에 서로 의지하면서 호감을 갖게 되고, 서로 편안하게 지내는 가요계 선후배 사이이다. 앞으로 따뜻하게 바라봐 주시면 감사하겠다”고 밝혔다.
 
이날 오전 블락비 지코와 AOA 설현이 열애 중이라는 보도가 나왔다. 한 매체는 두 사람이 만나는 장면을 포착한 사진을 공개하며 이들이 친구이자 선배, 연인 사이를 이어오고 있다고 보도해 화제가 되고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중앙포토]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