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경남한방약초연구소 '당귀 초코크런치' 개발



【진주=뉴시스】정경규 기자 = 경남한방약초연구소가 국내산 당귀를 이용한 ‘당귀 초코크런치’를 개발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번에 개발한 ‘당귀 초코 크런치’는 초콜릿과 당귀분말을 혼합해 당귀 고유의 향과 기능은 향상시키면서, 당귀의 쓴맛은 줄여 기능성과 기호성을 한층 증가시킨 제품이다.



연구소에 따르면 최근 웰빙바람과 함께 음식을 통해 건강을 유지하려는 이른바 건강족들이 늘어남에 따라 경남도가 추진하고 있는 항노화산업 최신 트렌드에 맞춰 개발을 추진해 왔다고 말했다.



일반적인 초코 크런치에 비해 당류와 지방 등의 함량은 줄인 대신 지방 중에 포화지방을 7% 이상 낮춘 것이 이번에 개발한 ‘당귀 초코크런치’다.



연구소 장사문 소장은 “당귀는 여성질환, 치매예방, 혈행개선에 효과가 있어 한약재로, 남녀노소 누구나 좋아하는 초코 크런치에 당귀를 접목함으로써 한약재라는 거부감을 줄였다”며 “앞으로도 도민들이 일상생활에서 한약재를 쉽게 접할 수 있는 제품을 개발해 한방항노화산업 발전과 농가의 소득증대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경남한방약초연구소는 경남도에서 5대 신산업으로 집중 육성하고 있는 한방항노화산업의 핵심 연구기관으로, 한방을 소재로 한 식·음료 개발과 브랜드화로 한방약초산업의 발전을 주도하고 있다.



jkgyu@newsis.com



<저작권자ⓒ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