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하나투어, 오승환 경기 관람 상품 출시 

기사 이미지

 
하나투어(www.hanatour.com)가 미국 메이저리그에서 활약 중인 마무리투수 오승환 경기를 관람하는 이색 여행상품을 선보였다.
 
특유의 포커페이스와 묵직한 직구, 그리고 해결사 기질로 유명한 오승환은 올 시즌 입성한 메이저리그에서도 적응기 없는 기량을 과시하며 주가를 올리고 있다.
 
이번 하나투어가 출시한 '야구관람+미동부 핵심일주 9일'상품은 9월 30일 한국을 출발해 오승환 소속팀인 세인트루이스가 피츠버그와 치르는 시즌 마지막 홈 경기 3연전을 관람하는 일정이다. 피츠버그는 또 다른 코리안리거 강정호가 활약하고 있는 팀으로, 경우에 따라서는 코리안더비가 성사될 가능성도 있다.

경기 관람 후엔 오승환을 직접 만나보는 자리도 마련된다. 저녁식사 겸 진행되는 팬미팅에서 오승환과 진솔한 대화를 나누며 응원의 메시지를 건네고, 오승환의 현장 사인이 담긴 사인볼도 받을 수 있다.
 
이밖에 7박 9일간 진행되는 여행 일정 중엔 뉴욕과 워싱턴, 나이아가라, 토론토 등 미국 동부 지역에 위치한 주요 관광지를 두루 둘러보게 된다. 관광일정은 기호에 따라 미국 멤피스와 뉴올리언즈, 잭슨 등 관광지를 들르는 남부지역으로 변경할 수 있다. 미국 동부일정 선택 시엔 399만원, 남부 일정으로 변경하면 489만원이다. 1577-1233.

이석희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