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tvN ‘내일그대와’ 신민아 이제훈 호흡 맞춘다…스토리는?

기사 이미지

[사진 중앙포토]

tvN 2017년 첫 금토 드라마 ‘내일 그대와(가제, 연출 유제원 극본 허성혜)’가 배우 신민아와 이제훈의 출연이 확정됐다.
 
tvN ‘내일 그대와(가제)’는 시간 여행자와 그의 발랄한 아내가 벌이는 달콤 살벌 판타스틱 로맨스물. ‘오 나의 귀신님’, ‘고교 처세왕’ 등을 연출하며 실력을 인정받은 유제원 감독과 드라마 ‘태양은 가득히’, 영화 ‘내 아내의 모든 것’을 집필한 허성혜 작가가 총출동한다.
 
‘시간 여행자’이자 수천억 대 자산을 지닌 부동산 투자회사 대표인 남자 주인공 유소준 역은 배우 이제훈이 맡게 됐다. 유소준(이제훈)은 지하철을 통해 시간이동을 할 수 있는 능력을 지녔고, 이 덕분에 지도에 점만 찍었다 하면 소위 ‘대박’을 불러오는 미다스의 손을 가진 캐릭터다.
 
시간 여행자 유소준의 아내 송마린 역은 무명 사진작가로 활약하는 30대 초반의 ‘흔녀’로 신민아가 맡는다. 송마린(신민아)은 완벽에 가까운 남자 유소준을 만나 결혼하게 되고, 미스터리한 남편의 정체를 알게 되며 혼란에 빠진다.
 
특유의 사랑스러움으로 무장한 ‘로코 여신’ 신민아와 ‘내일 그대와(가제)’를 통해 처음으로 판타스틱 로맨스물에 도전하는 이제훈이 과연 어떤 케미를 선보일지에 대해 관심이 몰리고 있다.
 
tvN ‘내일 그대와(가제)’는 100% 사전제작을 목표로 오는 9월 촬영을 시작해 ‘도깨비(가제)’ 후속이자 2017년 첫 금토 드라마로 출격할 예정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중앙포토]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