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펠프스 올림픽 통산 21번째 금메달, 대회 3관왕

[리우데자네이루 로이터=뉴스1]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돌아온 ‘수영 황제’ 마이클 펠프스(31ㆍ미국)가 개인 통산 21번째 올림픽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펠프스는 10일(한국시간)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수영경기장에서 열린 2016리우올림픽 남자계영 800m에서 마지막 주자로 나와 미국팀에 금메달을 안겼다.

앞서 열린 수영 남자 접영 200m결승에서 1분52초36의 기록으로 가장 먼저 터치패드를 찍은 펠프스는 개인 통산 20번째 금메달을 땄다.

이 경기에선 일본의 사카이 마사토와 타마스 켄데레시(헝가리)가 펠프스의 뒤를 이었다.

펠프스는 접영 200m 금메달로 올림픽 개인종목 중 한 종목에서만 4회 연속 메달을 딴 최초의 수영선수가 됐다.

역대 올림픽 최다 금메달리스트인 펠프스는 단체전인 계영 400m에 이어 접영 200m, 계영 800m에서 잇따라 금메달을 따며 대회 3관왕에 올랐다.

곽재민 기자 jmkwak@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