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더민주 “청와대 대변자 아닌 야당과 협치를”

더불어민주당과 국민의당 등 야당은 9일 이정현 신임 당 대표에게 ‘가시가 있는’ 축하의 뜻을 전했다.

더민주 박광온 수석대변인은 서면 브리핑을 통해 “이 신임 당대표에게 진심으로 축하를 보낸다”며 “청와대의 대변자를 자처해선 안 되고 상식적이고 합리적인 국정운영의 한 축이 돼야 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총선에서 국민들이 협력과 상생의 정치를 명령한 만큼 야당과의 협치와 대화에 적극 나서 달라”고 요청했다.

국민의당 손금주 수석대변인은 “ 국회에서 고고도미사일방어(THAAD·사드) 체계 배치 문제 등 현안을 해결하고 경제위기를 함께 극복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안효성 기자 hyoza@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