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수출 감소폭 다시 '두자릿 수'…7월 수출 전년대비 10.2% 감소

기사 이미지
지난달 수출 감소폭이 다시 두자릿 수로 확대됐다. 1일 산업통상자원부에 따르면 7월 수출은 410억 달러로 지난해 같은 달 보다 10.2% 줄었다. 감소폭이 전달(-2.7%)보다 커져 4월(-11.1%)이후 석달 만에 두자릿수를 기록했다. 지난 5월, 6월 수출 증가율은 각각 -5.9%, -2.7% 였다.

월간 기준 최장기간 수출 감소 기록은 19개월로 늘었다. 이전 기록은 2001년 3월부터 2002년 3월까지 13개월이었다.

산업부는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조업일수가 1.5일 줄어들고 선박 인도물량의 일시적 감소로 수출 감소폭이 확대됐다”고 설명했다. 하지만 일평균 수출도 4.4%로 줄며 전달(-0.6%)보다 악화됐다.

수입액은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4.0% 줄어든 333억 달러로 집계됐다. 이에 따라 월간 무역수지 흑자는 78억 달러를 기록했다.

하남현 기자 ha.namhyu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