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끝에서 두번째 사랑' 지진희, 김희애에 '상식이 없다' 분노

기사 이미지

[사진 SBS 캡처]


'끝에서 두번째 사랑' 지진희가 김희애에게 분노를 표출했다.

지난달 31일 오후에 방송된 SBS 주말드라마 '끝에서 두 번째 사랑'에서는 고상식(지진희 분)을 찾아온 강민주(김희애 분)의 모습이 방송됐다.

이날 방송에서 강민주는 고상식에게 "우리 여배우 죽을 뻔 했던 사실은 아냐"라며 "촬영하는데 기본적인 시설 점검도 하지 않았는데 이게 상식이 있는 행동이냐"라고 따졌다.

이어 고상식은 "절차를 정확히 지켰으면 이런 일 없었다"라며 "번지점프에서 촬영할 거였으면 시설과에 촬영 협조 공문 보내고 기본적인 순서만 지켰어도 일어나지 않았을 일이다"라고 말했다.

특히 고상식은 "얼마나 대단한 일 한다고 시설 점검도 끝나지 않은 곳에서 무작위로 촬영을 하는 당신 같은 사람 때문에 사고가 생기는 거다"라고 분노해 시선을 끌었다.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SBS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