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이건희 삼성 회장 자산 7개월 새 1조6000억원 급등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 부부의 주식자산이 올 들어서만 1조6000억원 넘게 불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31일 재벌닷컴이 100대 상장사 주식부호의 주식자산 변동내역을 조사한 결과에 따르면 29일 종가 기준 주식부호 1위인 이 회장의 지분가치는 12조4648억원으로 올 1월 4일(11조2042억원)보다 1조2607억원(11.3%) 늘었다.

이 회장의 부인인 홍라희 삼성미술관 리움 관장은 같은 기간 1조3051억원에서 1조6668억원으로 3617억원(27.7%) 증가했다. 이 회장 부부의 주식자산이 올 들어 크게 불어난 것은 삼성전자 지분가치가 높아진 때문이다.

삼성전자 주가는 1월 4일 120만5000원에서 29일 장중 155만7000원까지 치솟으며 52주 신고가를 경신했다. 이는 사상 최고가(157만6000원)에 근접한 수준이다. 삼성전자 우선주도 29일 장중 126만9000원을 기록하며 사상 최고가를 새로 썼다.

이 회장은 삼성전자 지분 3.44%(498만5464주)와 삼성전자우 0.06%(1만2398주)를 보유하고 있다. 홍 관장은 삼성전자 지분 0.75%를 갖고 있다.

황정일 기자 obidius@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