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혁신경영 신시장 개척하다] 에너지·물·바이오 집중 … 성장 드라이브 가동

기사 이미지

LG화학은 에너지·물·바이오 분야의 솔루션 사업을 집중 육성해 근본적 성장 기반을 다져나간다는 전략이다. 사진은 충북 청주시 RO필터공장 내 설치된 실험라인에서 LG화학 임직원들이 수처리 RO필터 제품의 성능을 테스트 하고 있는 모습. [사진 LG화학]

LG화학은 지난 3월 중장기적 미래 변화 방향으로 에너지(Energy)·물(Water)·바이오(Bio) 분야를 선정했다고 밝혔다. 에너지·물·바이오는 인류가 존재하는 한 반드시 필요한 분야다. 이러한 솔루션 사업을 집중 육성해 LG화학이 영속 기업으로 도약하기 위한 근본적 성장 기반을 다져나가겠다는 전략이다.

LG화학

LG화학은 지속 성장이 가능한 기업으로 도약하기 위해 중장기적 신성장동력 분야를 선정하고 기존 사업 경쟁력 강화, 기술기반 사업 확대 및 R&D 강화에 초점을 맞추고 있다. 이에 따라 LG화학은 연간 R&D 투자 금액을 올해 약 6000억에서 2018년까지 9000억원 수준으로 50% 이상 확대하고, R&D 인력도 현재 3400여 명에서 2018년까지 4100명 이상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LG화학은 현재 진행하고 있는 ▶EP(엔지니어링플라스틱)와 SSBR(고기능 합성고무) 등 친환경 차량용 소재, 기존 배터리의 기술적·이론적 한계를 뛰어넘을 수 있는 혁신 전지, 열전소재 및 연료전지용 소재 등 에너지 분야 사업과 ▶올해 400억원을 투입해 청주에 2호라인을 증설할 수처리 RO필터 등 물분야 사업을 적극적인 투자를 통해 세계적인 사업으로 육성하고 ▶바이오 분야에서는 M&A를 포함해 새로운 사업 기회를 찾기 위한 적극적인 노력을 기울여 나갈 계획이다.

LG화학은 지속적인 기술 혁신을 통해 미래 친환경산업의 핵심 성장동력으로 손꼽히는 전지 사업과 수처리 사업에서 글로벌 시장 선도를 본격화 한다. 먼저, LG화학은 대표적인 친환경 차량으로 손꼽히는 전기차 시장에서도 20여 곳에 이르는 글로벌 완성차업체에 배터리를 공급하며 세계 시장을 선도하고 있다.

LG화학은 차세대 친환경 에너지시장의 핵심 기술인 ESS(에너지저장장치) 분야에서도 세계시장을 선도하고 있다. 지난해 12월 세계 1위 ESS 기업인 AES Energy Storage와 ESS 분야 사상 최초로 ‘기가와트시(GWh)’ 규모의 배터리 공급 계약을 체결하며 글로벌 시장을 선도할 수 있는 강력한 기반을 구축했다. 또 LG화학은 최근 중동 오만 소하르(Sohar) 해수담수화 공장의 RO필터 단독 공급업체로 선정되는 등 글로벌 수처리필터 시장 선도를 본격화하고 있다.

송덕순 객원기자 song.deoksoo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