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파이널 보스' 오승환, 1이닝 2K 시즌 3세이브

기사 이미지

홈경기에서 마지막 1이닝을 깔끔하게 막아내고 3세이브째를 올린 오승환. [중앙포토]

오승환(34ㆍ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이 시즌 3번째 세이브를 올렸다.

 20일(현지시간) 오승환은 미국 미주리주 세인트루이스의 부시 스타디움에서 열린 샌디에이고 파드리스와의 더블헤더 1차전에서 4-2로 앞선 9회초 등판, 1이닝 무안타 무실점을 기록했다. 아웃카운트 2개는 삼진으로 잡았다. 평균자책점을 1.75에서 1.71로 낮췄다.

이날 오승환은 15개를 던졌고, 최고 구속은 시속 153㎞까지 나왔다.

선두타자 윌 마이어스를 2루수 땅볼로 가볍게 처리했다. 4번 얀게르비스 솔라르테는 체인지업을 던져 삼진으로 돌려세웠다. 멜빈 업튼 주니어도 슬라이더로 헛스윙 삼진 처리했다.

세인트루이스 선발 카를로스 마르티네즈는 7이닝 4안타 2실점으로 시즌 9승(6패)째를 따냈다.

시즌 49승(44패)을 거둔 세인트루이스는 내셔널리그 중부지구 2위를 지켰다.

김영민 기자 bradkim@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