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2000만원 받고 고의 볼넷…NC 이태양, 승부조작 혐의

기사 이미지
프로야구 NC 다이노스 투수 이태양(23·사진)이 승부 조작 혐의로 최근 검찰 조사를 받은 것으로 밝혀졌다. 국군체육부대 소속 외야수 문우람(24) 역시 같은 혐의로 조사를 받고 있다.

검찰, 프로 동기 상무 문우람도 조사
NC “깊이 사과” 계약 해지 나서
도박 사이트 개설비용 지원 혐의
삼성 투수 안지만도 소환 조사

창원지검 특수부(부장검사 김경수)는 승부조작 혐의(국민체육진흥법 위반)로 이태양을 조사하고 있다고 20일 밝혔다. 이태양은 브로커로부터 2000만원을 받고 특정 경기에서 1회 볼넷을 내주는 방법으로 승부조작에 가담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태일 NC 사장은 “이태양이 6월 27일 구단에 (승부조작) 사실을 전해 다음날로 1군 엔트리에서 말소했다. 한국야구위원회(KBO)에 일단 사실을 알리고 수사 추이를 지켜보고 있었다”고 전했다. 박근범 창원지검 차장검사는 “이태양을 7월 중 수차례 불러 조사했다. 21일 조사 내용에 대해 발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창원지검은 이태양에게 승부조작을 부탁한 브로커 2명을 구속해 진술을 확보했다. 브로커 A는 이달 초 구속됐고, 불법 도박사이트를 운영했던 B는 6개월 전 구속된 뒤 1년 2개월 징역형을 선고받아 복역 중이다.

우완 사이드암 이태양은 2011년 신인지명 2라운드 전체 14순위로 넥센에 입단했고, 2012년 신생구단 특별지명을 통해 NC로 이적했다. 지난 시즌 10승5패 평균자책점 3.74을 기록했다. 올시즌에는 10경기에 선발 등판해 2승2패 평균자책점 4.21을 기록했다. 올해 연봉은 1억원이다.

NC 구단은 20일 밤 “이태양이 국민체육진흥법 위반 혐의로 수사를 받고 있다. 선수관리 책임을 통감하며 깊이 사과드린다. 이태양의 실격처분과 계약해지 승인을 KBO에 요청하겠다”는 내용의 사과문을 발표했다. 문우람 역시 승부조작 대가로 금품을 받은 혐의로 조사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태양과 문우람은 프로 입단 동기이며 문우람은 지난해 12월 상무에 입대했다. 문우람은 현역 군인이기 때문에 21일자로 군 검찰에 이첩된다.

한편 삼성 투수 안지만(33)은 불법 인터넷 도박사이트 개설에 연루된 혐의로 검찰 조사를 받았다. 대구지검 강력부(부장검사 이진호)는 최근 안지만을 소환해 관련 혐의에 대해 조사했다고 밝혔다. 안지만은 지인이 불법 인터넷 도박사이트를 개설하는 데 돈을 대준 혐의를 받고 있다. 검찰은 스포츠 불법 도박을 금지하는 국민체육진흥법 위반 혐의를 적용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삼성 관계자는 “선수는 지인이 음식점을 차리는데 돈을 빌려줬다고 밝혔다”고 전했다. 안지만은 지난 19일 어깨 통증으로 1군 엔트리에서 말소됐다.

◆롯데, KIA 밀어내고 단독 5위=롯데는 20일 부산에서 열린 KIA와의 홈 경기에서 9-6으로 이겼다. 롯데는 공동 5위였던 KIA를 한 경기차로 밀어내고 단독 5위로 올라섰다. 3-5로 끌려가던 롯데는 8회 말 6점을 쏟아내 역전승을 거뒀다.

롯데는 8회 1사 1루에서 새 외국인 타자 저스틴 맥스웰의 3루타와 황재균의 땅볼, 상대 2루수 실책을 묶어 5-5 동점을 만들었다. 이어 강민호가 2타점 적시타를 날려 7-5로 경기를 뒤집었다. 강민호는 4타수 2안타 4타점으로 활약했다.

최하위 kt는 대전에서 열린 한화와의 원정경기에서 4-1로 이기고 최근 4연패 부진에서 탈출했다.
 
◆프로야구 전적(20일)

▶KIA 6-9 롯데 ▶kt 4-1 한화 ▶LG 3-7 넥센

▶SK 2-4 NC ▶삼성 5-4 두산

창원=위성욱 기자, 박소영 기자 we@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