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샤넬, 2016-17년 가을/겨울 오뜨 꾸뛰르 백스테이지 메이크업 방법은?

사진제공=샤넬





프랑스 파리 그랑 팔레에서 샤넬 2016-2017년 가을/겨울 오뜨 꾸뛰르 컬렉션이 공개됐다.

샤넬 디자이너 칼 라거펠트는 이번 쇼에 무대 뒤 묵묵히 일하는 장인들에게 찬사를 보내는 마음을 담았다. 백스테이지에서는 샤넬 고유의 아름다움에 트렌디함을 더한 화려한 실버 아이 메이크업을 선보였다.

건강하고 생기 넘치는 피부, 풍성하고 화려한 아이래시와 트렌디한 실버 아이 메이크업이 이번 시즌 키워드로 전체적인 룩으로는 모던한 아름다움을 제안했다.

샤넬 '레 베쥬 헬시 글로우 파운데이션', '이드라 뷰티 마이크로 젤 아이'





메이크업 첫 단계에는 진정효과를 위해 '라 쏠루씨옹 10'으로 시작한다. 잦은 메이크업으로 민감해진 모델 피부에 보호막을 만들고 연약한 눈가 피부에는 '이드라 뷰티 마이크로 젤 아이'를 사용해 피부를 진정시킨다.

이후, 피부 본연의 건강함과 윤기를 살려주는 '레 베쥬 헬시 글로우 파운데이션'을 얼굴 전체에 사용하고 '에끌라 뤼미에르'를 이용해 얼굴 입체감을 더한다. '꼬렉뙤르 뻬르펙시옹' 컨실러는 완벽하게 잡티를 커버해 무결점 피부를 연출한다. '레 베쥬' 파우더로 얼굴 전체를 가볍게 쓸어줘 깨끗한 피부를 완성한다. 여기 생기 있는 메이크업을 위해서 마지막에 '쥬 꽁뜨라스뜨 320 루쥬 프로퐁'을 한 번 쓸어준다.

사진제공=샤넬





이번 샤넬 가을/겨울 메이크업 하이라이트는 바로 '트렌디한 실버 아이 메이크업'이다. 가을/겨울 시즌 메이크업 트렌드인 풍성하고도 화려한 아이래시를 사용해 깊이 있는 눈매 연출을 만든다. 반짝이는 섀도를 사용해 화려한 아이 메이크업을 그대로 보여준다.

먼저 '라 팔레트 쑤르씰 드 샤넬 40 나뛸레' 아이브로우로 또렷한 눈썹을 완성한 후 '레 꺄트르 옹브르 264 띠쎄 파티큘리르' 4구 아이섀도 중 펄이 가미된 아이보리 컬러를 눈두덩이 전체에 발라 아이 메이크업에 화려함을 더한다. 이후 '에끄리뛰르 드 샤넬' 리퀴드 타입의 아이라이너로 깔끔하고 에지 있는 아이라인을 표현. 마지막으로 인조 속눈썹을 눈 위, 아래에 붙여 깊은 눈매를 완성한다.

샤넬 '루쥬 알뤼르 168 엥제뉘', '레 꺄트르 옹브르 264 띠쎄 파티큘리르'





화려한 아이 메이크업과 완벽히 조화를 이루는 립도 눈길을 모은다. 부드러운 벨벳 텍스처 립스틱 '루쥬 알뤼르 168 엥제뉘'와 8월에 출시 예정인 샤넬의 틴트 '루쥬 알뤼르 잉크 140 아무흐'가 그 주인공. 피부 톤에 자연스럽게 어우러지며 완벽한 가을 분위기를 제안한다.

샤넬은 가을/겨울 오뜨 꾸뛰르 컬렉션 메이크업으로 우아한 감성을 잃지 않으며 계절에 어울리는 아름다운 컬러감으로 모던한 메이크업을 선보였다. 특히 트렌디한 아이 메이크업을 선사한 4구 아이섀도 '레 꺄트르 옹브르 264 띠쎄 파티큘리르'는 지난 6월 출시돼 샤넬 뷰티 전 매장에서 만나 볼 수 있다. 샤넬 립 제품 새로운 라인인 '루쥬 알뤼르 잉크'는 오는 8월 말 출시 예정으로 큰 기대를 모은다.

김효선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