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현대증권+KB투자증권 통합 증권사명, ‘KB증권’

현대증권과 KB투자증권의 통합 증권사명이 ‘KB증권’으로 정해졌다. KB금융지주는 통합추진위원회가 확정한 이런 내용의 사명 변경안을 11일 공개할 예정이다. 사명은 현대증권의 KB금융 산하 편입, 현대증권과 KB투자증권의 통합 작업이 끝나면 변경된다. KB금융은 올해 안에 이 과정을 모두 마친다는 계획이다.

통합 사명은 KB금융과 현대증권 직원을 대상으로 한 설문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결정됐다. KB증권, KB투자증권, KB금융투자 등의 사명 중 하나를 선택하도록 한 설문이었다. KB금융 관계자는 “설문에서 KB증권을 선호하는 응답이 가장 높게 나왔다”며 “KB라는 그룹의 정체성과 증권 명가로서의 현대증권의 강점을 합칠 수 있는 간결한 사명”이라고 설명했다.

이태경 기자 unipe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