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서울소년원에 농구장 기증, 소년원에 지속적 지원활독 펼칠 계획

기사 이미지

[사진 YTN 화면 캡쳐]

한국 프로농구 연맹(이하 KBL)이 서울소년원에 농구장을 기증했다.
 
지난 22일 오후 KBL은 법무부와 함께 서울 소년원에서 농구코트 기증식과 푸르미 농구단 출범식을 가졌다.
 
KBL은 서울소년원에 정규 규격(폭 15m, 길이 28m)으로 제작한 시가 1억 원 상당의 농구장을 기증했다.
 
이날 기증식에는 김영기 KBL 총재를 비롯해 김현웅 법무부 장관, 허재 국가대표 감독과 추승균 KCC 감독, 모비스 양동근, SK 김선형 등이 참석했다.
 
KBL은 앞으로 소년원 학생들에게 지속적으로 재능기부와 농구용품을 지원하고, 새로 출범한 소년원 농구팀을 위해 지원 활동을 펼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지난 3월 KBL은 법무부와 배려, 법질서 실천 운동과 클린스포츠 문화 확산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은 바 있다.
 
온라인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