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유럽용 광고 총괄 허브 이노션, 베를린에 구축

현대차그룹의 종합광고회사 이노션월드와이드가 독일 베를린에 유럽 각 거점을 연결하는 허브 조직을 만든다. 이노션은 “영국·프랑스·스페인 등 유럽 7개 지역을 광고를 총괄하는 베를린 허브를 출범하고 유럽에서 제작하는 모든 광고의 창의성(creative)를 높일 것”이라고 22일 발표했다.

베를린 허브는 신문·TV 등 기존 광고를 뛰어넘는 통합 마케팅형 콘텐트 개발에 주력할 예정이다. 이노션은 베를린 허브 최고책임자(CCO)로 호주 출신의 마케팅 커뮤니케이션 전문가 리차드 문츠를 영입했다. 글로벌 광고회사 제이월터톰슨과 블루하이브에서 제작전문임원을 지냈고, 칸·원쇼·클리오 등 주요 광고제에서 수상한 인물이다.

안건희 이노션 대표는 “광고회사를 넘어 글로벌 마케팅 커뮤니케이션 회사로 도약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구희령 기자 healing@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