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Cool아이템] 부드러운 촉감 … 그리고 견고함

기사 이미지

구찌 시그니처 레더는 직사각형·사다리꼴 형태로 직선으로 떨어지는 실루엣이 특징이다. [사진 구찌]

이탈리아 패션 브랜드 구찌(Gucci)가 브랜드 고유의 새로운 구찌 시그니처 레더(Gucci Signature Leather)를 소개했다. 구찌 시그니처 레더는 창립자 구찌오 구찌(Guccio Gucci)의 이름 첫 이니셜을 활용한 세련되고 우아한 패턴이다.

이번 2016 봄여름 시즌에 첫선을 보인 구찌 시그니처 레더는 하우스의 대표적인 아이콘 인터라킹 G 로고를 모티브로 탄생했다. 최상의 송아지 가죽 소재에 정교한 고열처리 프린팅 과정을 거쳐 깔끔하고 선명한 GG 패턴이 만들어진다. 구찌 시그니처 레더는 브랜드만의 독자적인 퀄리티와 장인정신 그리고 뛰어난 디자인을 두루 담고 있다.

기존에 핸드백 소재로만 사용되던 구찌 시그니처 레더는 이번 시즌부터 슈즈, 러기지와 스몰 레더 제품까지 다양한 카테고리로 확대된다. 구찌만의 퀄리티를 보장한다.

구찌 시그니처 레더는 부드러운 촉감과 더불어 은은한 광택과 동시에 견고함을 갖췄다. 또한 블랙, 히비스커스 레드, 에메랄드 그린, 샤인 퍼플, 플러시 그리고 로즈 베이비 캔디 색상까지 다채로운 색상 구성으로 선택의 폭을 넓혔다.

구찌는 시그니처 레더 소재의 패들락 컬렉션도 소개한다. 사이즈에 따라 직사각형·사다리꼴 형태로 직선으로 떨어지는 실루엣이 특징적이다. 최상의 송아지 가죽으로 제작되어 견고함을 자랑한다. 체인 스트랩 또는 가죽 손잡이와 골드 피니싱 처리한 잠금 장치는 패들락을 상징하는 장식적인 요소다.

스몰 사이즈와 미디엄 사이즈 체인백, 라지 사이즈 톱 핸들(top handle) 모두 세 가지 버전이 있다. 사이즈와 색상에 따라 캐주얼에서 포멀 웨어까지 다양한 연출이 가능하다.

배은나 객원기자 bae.eunna@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