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Cool아이템] 독특함 강조, ‘레드’로 새로운 꿈 꾼다

기사 이미지

조르지오 아르마니는 절제된 부드러움과 관능미를 선보이는 레드 색상을 사용한 액세서리 컬렉션을 출시했다. 이번 액세서리 컬렉션은 흔치 않은 소재와 컬러 조합을 통해 독특함을 강조했다. [사진 조르지오 아르마니]

사람들은 대부분 새로움을 꿈꾼다. 변화가 어색하거나 심지어 두려울 경우도 있기는 하지만 새로운 것을 찾는다. 패션과 뷰티에서도 마찬가지다.

조르지오 아르마니는 흔치 않은 소재와 색상의 조합을 통해 독특함을 강조한 ‘레드’ 액세서리 컬렉션을 선보였다. 비디비치는 손에 쥐고 화장하기에 편하도록 용기 디자인을 곡선과 직선이 결합된 형태로 바꿔 ‘뉴 퍼펙트 화이트닝 쿠션’을 리뉴얼 출시했다.

'레드' 액세서리 컬렉션 선보여
'뉴 퍼펙트 화이트닝 쿠션' 출시


◆조르지오 아르마니 ‘레드’ 액세서리 컬렉션=조르지오 아르마니(Giorgio Armani)는 이번 시즌 절제된 부드러움과 관능미의 레드 색상을 사용한 액세서리 컬렉션을 출시했다. 강렬한 레드 색상은 새로운 여성성을 상징하면서도 전체적으로 세련된 컬렉션을 완성시켰는데, 액세서리 컬렉션을 통해 흔치 않은 소재와 컬러 조합을 통해 독특함을 강조했다.

조르지오 아르마니가 새롭게 선보인 클래식한 챙 모자는 불투명한 소재를 교차로 사용했다. 특히 레드와 네이비를 혼합한 스트라이프 패턴을 사용해 큰 물결 모양을 연상시키는 실루엣을 완성시켰다.

또 조르지오 아르마니 특유의 스타일에서 완전히 벗어나지 않되 그동안 시도하지 않았던 색다른 방향의 컬렉션을 제안하기 위해 그래픽적 요소들을 접목시켰다.

액세서리 컬렉션의 웨지 힐 샌들 굽에는 레드 컬러의 스트라이프로 포인트를 줬으며 둥근 코 모양의 스트랩 샌들 굽에는 화이트, 네이비와 레드로 기하학적 요소를 더했다.

이와 함께 슈즈 컬렉션에 사용된 투명한 플렉시 소재의 스트랩도 레드나 네이비 컬러를 사용해 클래식한 디자인에 모던함도 부각시켰다.
 
기사 이미지

비디비치는 용기 디자인을 곡선과 직선이 결합된 형태로 ‘뉴 퍼펙트 화이트닝 쿠션’을 리뉴얼해 출시했다. [사진 비디비치]

◆비디비치 ‘뉴 퍼펙트 화이트닝 쿠션’=프리미엄 코스메틱 브랜드 비디비치(VIDIVICI)는 이달 18일 브랜드의 베스트셀러인 ‘뉴 퍼펙트 화이트닝 쿠션’을 리뉴얼 출시했다.

기존 제품과 차별화된 혁신적 패키지 디자인이 특징이다. 쿠션 제품은 용기가 둥글고 퍼프가 상단에 위치한다는 고정관념을 깨뜨려 디자인을 향상시키고 용기의 기능성을 높였다.

새로워진 뉴 퍼펙트 화이트닝 쿠션은 용기 디자인을 곡선과 직선이 결합된 형태로 바꿔 보다 편하게 손에 쥘 수 있도록 했다. 또 브랜드 정체성을 드러낼 수 있는 블랙 색상을 적용해 고급스러움을 더했다. 쿠션 퍼프를 용기 하단에 위치시켜 습기로 인해 거울이 얼룩지거나 더러워지는 것을 방지하는 동시에 용기를 청결하게 유지할 수 있도록 했다.

이 제품은 지난해 처음 출시될 때도 기존 제품의 단점이었던 끈적임과 뭉침, 땀과 피지로 인한 다크닝을 보완해 출시 3주 만에 완판될 정도로 인기를 얻은 바 있다. 정제수 대신 안색 케어에 뛰어난 연꽃 에센스를 사용해 자연스러운 피부 톤업 효과를 냈으며, 특허 받은 미백 성분 뉴로라이트와 각종 허벌 성분을 통해 화이트닝 효과를 볼 수 있게 했다. 히알루론산 복합체 성분이 피부에 닿는 순간 피부 온도를 낮추는 쿨링 효과까지 갖췄다.

비디비치는 뉴 퍼펙트 화이트닝 쿠션의 리뉴얼 출시를 기념해 다양한 고객 사은행사를 진행한다. 리뉴얼된 뉴 퍼펙트 화이트닝 쿠션 구매 고객에게는 리필용 제품 1개를 추가 증정하며, 쿠션 1개 구매 시마다 도장을 찍어주는 스탬프 이벤트도 진행한다. 도장 5개를 완성하는 고객에게는 추가 리필용 제품 1개를 증정할 예정이다. 또 구형 퍼펙트 화이트닝 쿠션 제품을 반납하는 구매 고객에게는 비디비치의 정품 클렌징 클로스(세안 티슈, 30매, 1만3000원)도 추가 증정한다.

뉴 퍼펙트 화이트닝 쿠션 SPF50+PA+++은 01호 라이트, 02호 내추럴, 03호 미디엄으로 구성됐다. 12g, 5만2000원.

김승수 객원기자 kim.seungsoo@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