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서현정의 High-End World] 완벽한 호주 자연속에서의 휴식


|  원 앤 온리 울간 밸리 리조트

울간 밸리 리조트

기사 이미지


숨 막히는 절경과 함께 훼손되지 않은 본 모습 그대로의 대자연을 만끽할 수 있는 곳. 그런 곳에서 완벽한 휴식의 시간을 보낼 수 있기를 우리는 언제나 꿈꿔보지만 불행히도 이제 지구에는 그 꿈을 허락하는 장소가 그다지 많이 남아있지 않은 듯하다. 하지만 구대륙의 번잡함에서 조금은 멀리 떨어진, 먼 남쪽 호주 어딘가에서 라면, 아직도 그런 시간, 그런 장소를 만나볼 수 있다. 

 

운무와 함께하는 울간 밸리의 새벽

기사 이미지


 호주의 중심 도시 시드니에서 북서쪽으로 150km, 약 2시간 정도의 드라이브로 도착할 수 있는 곳에 울간 밸리(Wolgan Valley)가 있다. 세계 자연 유산 지정 지구이자 시드니 인근 최고의 자연 관광지인 블루 마운틴 지역에 속하는 곳이다. 블루 마운틴 안에서도 울레미 국립 공원과 가든스 오브 스톤 국립공원 사이, 울간 강이 흐르는 절벽 사이 계곡을 따라 울간 밸리가 있다. 특이한 향으로 마음을 끄는 호주의 상징 유칼립투스 나무와 울레미 소나무가 깊은 산 절벽과 바위를 따라 빽빽하게 차 있다. 울간 강을 따라 난 구비진 길은 드라이브로도 하이킹으로도 최고의 전경을 선사한다.

 

호주의 상징, 왈라비

기사 이미지
   

수많은 전 세계의 이름난 계곡과 산 중에서도 특히 이곳을 꼽는 것은 이산화탄소를 배출하지 않는다는 규칙을 지키고 동식물들을 원래 생활 그대로 보존하는 엄격한 자연보호 구역이기 때문이다. 숲과 벌판 곳곳에서는 다양한 호주 원산의 나무, 풀과 함께 캥거루, 왈라비, 야생 말들의 동물들을 언제든 만날 수 있다.
 
기사 이미지

개척시대 울간 밸리의 흔적


울간 밸리는 아주 오래전부터 호주 원주민들이 살아온 땅으로도 의미가 있다. 울간 밸리의 '울가(wolga)'는 원주민들의 언어로 나무를 따라 올라가는 넝쿨을 뜻한다. 울간 밸리 곳곳에는 핸드 프린팅과 무덤 등 구석기 시대 원주민들의 흔적이 아직도 남아있어 흥미롭다.
 
기사 이미지

홈스테드


이곳에 서구인들이 들어와 개척을 시작한 것은 1823년. 진화론으로 유명한 찰스 다윈도 이곳을 방문했다고 한다. 당시 다윈을 맞이했던 워커 가족의 집은 헤리티지 홈스테드(1823 Heritage Homestead)라는 이름으로 복원되어 당시 개척자들의 생활 모습을 그대로 보여주고 있다. 이곳 사람들은 다윈이 진화론의 아이디어를 처음 얻은 곳이 갈라파고스 제도가 아니라 실은 이곳이었다는 이야기로 지역에 대한 자부심과 사람을 표현하기도 한다.
 
 

석재와 목재를 이용하여 우아한 로비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그리고 울간 밸리에는 특별한 럭셔리 리조트 ‘원앤온리 울간밸리(Emirates One&Only Wolgan Valley) ’가 있다. 개인 풀과 테라스를 지닌 총 40개의 독채 빌라와 공동 공간으로 이루어진 리조트이다. 7000 에이커에 달하는 부지를 보면 이곳이 대형 리조트라고 할 수 있을 것이다. 하지만 그 중 대부분은 자연을 감상하고 보존하기 위한 지역이고 실제로 사용되는 부분은 전체 부지의 2% 정도에 불과하다. 말 그대로 세계 최고의 자연친화 리조트. 이산화탄소를 배출하지 않고 에코 프렌들리 정책에 따라 리조트의 모든 설비를 운영하는 것은 기본이다. 단지 내 레스토랑에서 이용하는 식재료도 가능한 한 현지에서 직접 재배한 것들을 이용한다. 스파는 물론 각 객실에서 사용하는 제품들은 모두 화학제품을 전혀 사용하지 않는 호주 생산 제품이다.
 
기사 이미지

와일드 라이프 사파리


각 빌라를 포함한 단지 건물은 현지의 돌과 나무를 이용하여 과거 개척 시대를 떠올리게 하는 모습으로 지어져있다. 워커 가족의 헤리티지 홈스테드도 단지 안에 있다. 우아하지만 단순하게 꾸며진 여유로운 공간은 자연 속에서 즐기는 휴식을 더욱 완벽하게 만들어준다. 수영장과 피트니스 센터, 스파 등은 물론 호주의 독특한 동식물을 살펴보는 와일드 라이프 사파리, 나이프 사파리, 전문가와 함께하는 계곡 트래킹, 말 타기, 마운틴 바이크 등의 액티비티를 즐길 수 있다.
 
이 리조트에서 특별한 것은 손님들도 자연보호 프로그램에 자원봉사자로 직접 참여해볼 수 있다는 점이다. 동식물을 관찰하고 나무나 풀을 심고 수질을 검사하기도 한다.
 
원 앤 온리 울간밸리 리조트는 앞으로 리조트라는 것이, 자연 속에서 휴가라는 것이, 어떻게 나아가야할지 보여주는 가장 미래지향적인 장소이다.  



기사 이미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