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이상원 서울청장 "스크린도어 사망사건 근원적 문제까지 수사해라"

기사 이미지

이상원 서울청장(왼쪽)이 지능범죄수사대를 방문해 수사상황을 점검하고 있다


이상원 서울경찰청장은 10일 오후 서울 중랑구에 있는 서울청 지능범죄수사대를 방문했다.

지난달 28일 발생한 구의역 스크린도어 사망사건의 수사상황을 점검하고 수사팀을 격려하기 위해서다. 이 청장은 수사팀 인원을 보강해 서울메트로와 용역업체간 유착 여부 등 구조적·근원적 문제까지 수사할 것을 지시했다. 이에 따라 수사팀은 전담인력을 기존 6명에서 32명으로 확대해 ‘메피아(서울메트로+마피아)’ 등 그간 제기된 모든 의혹에 대해 수사하기로 했다. 이 청장은 “우리 사회에 만연해 있는 안전 불감증을 해소하고 다시는 이런 사고가 재발하지 않도록 모든 원인을 규명하라”고 말했다.

박민제 기자 letme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