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수란, '땡땡땡' 활동…'마마무' 화사 지원사격


【서울=뉴시스】조인우 기자 = 보컬 신의 멀티플레이어로 꼽히는 싱어송라이터 수란(신수란)이 10일 신곡 '땡땡땡'을 발표한다.

'땡땡땡'은 '마네퀸' '아끼지마' '아우(Awoo)' 등으로 호흡을 맞췄던 수란과 프라이머리가 공동 프로듀싱한 곡이다. 한눈판 남자친구의 흔적을 찾는 과정을 표현했다.

그룹 '마마무'의 멤버 화사가 피처링으로 함께 했다. 아트워크는 작가 푸름과 협업해 빈티지하면서 화려한 이미지를 만들었다.

수란 소속사 밀리언마켓은 "K팝 사상 유례를 찾아볼 수 없는 독특한 작법으로 만들어져 장르를 넘나드는 매력을 선사하는 곡"이라고 소개했다.

수란은 프라이머리, 김예림, 브라운아이드걸스, MC몽과 다이시댄스, 얀키, 빈지노, 다이나믹 듀오, 블락비 지코 등과 작업하며 장르를 넘나드는 독자적인 영역을 구축한 가수다. 독특한 음색으로 대중과 평단의 극찬을 받고 있다.

join@newsis.com

<저작권자ⓒ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