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카카오·하림, 대기업서 제외

공정거래위원회 규제를 받는 대기업 집단 기준이 자산 5조원에서 10조원으로 올라갔다. 올해 자산 5조원이 넘은 카카오와 셀트리온은 ‘대기업 규제 족쇄’를 벗게 됐지만 재계 반응은 영 떨떠름하다. 일감 몰아주기 금지와 공시 의무 기준은 5조원 그대로이기 때문이다. 중소업계는 대기업 특혜라며 반발하고 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