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수출입은행, 유망 서비스산업 해외진출 지원 400억원 투자



【서울=뉴시스】정필재 기자 = 수출입은행이 국내 유망서비스산업 기업의 해외진출을 지원하기 위해 3개의 사모펀드에 400억원을 투자한다고 31일 밝혔다.



수은이 꼽은 유망 산업은 문화콘텐츠·유통 및 보건·의료분야 등이다.



수은은 사모펀드 조성 총액의 25% 이내 수준에서 투자할 예정이며 투자자 모집이 끝나면 3900억원 규모의 펀드가 조성된다.



펀드 조성에는 5개 내외 연기금 및 민간금융기관들이 참여할 예정이다.



문화콘텐츠 제작·유통 분야 펀드는 국내 제작사가 기획한 드라마와 중국방송국 공급용 예능 프로그램 등을 제작하는데 투자된다.



보건·의료 산업은 소득증가 및 노령화 추세, 기술혁신 등으로 지속적인 성장이 기대되는 분야다.



수은은 "이번 유망서비스산업 해외진출 펀드를 조성한 것은 신성장산업을 지원하려는 적극적인 의지표현"이라고 말했다.



rush@newsis.com



<저작권자ⓒ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